신규기기 등록

현재 사용 중인 기기를 등록하셔야 비즈킷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3대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기기명 설정 :  

신규기기 이메일 인증

기기 교체 인증 메일이 발송되었습니다.
1시간 이내에 인증을 완료해주세요.
발송메일 :

한 줄 소개글 ▼

슬픔이 나를 압도할 때

감당하기 힘든 슬픔이 몰려올 때, 여러분은 어떻게 하시나요? 감정의 파도에 밀려가도록, 슬픔에 빠져 허우적대도록, 자신을 그냥 놓아버린 경험이 있으신가요? 마치 반 고흐의 그림과 라흐마니노프의 음악에 빠져들듯이 말이죠.

  • 별점주기

  • 9.0

관련동영상

  • 예술

    차가운 사람도 뜨거운 눈물을 흘린다. (3)

    뛰어난 묘사력으로 사물을 완벽히 재현해냈던 화가 부그로. 그는 생전에는 명성을 날렸지만 사후에는 그 진가를 제대로 인정받지 못하고 역사 속에서 한동안 잊혀졌던 인물입니다. 그에게 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요?

  • 예술

    진실은 그 자체로 아름답다.

    서민들의 삶을 사실 그대로 솔직하게 표현해 공감을 얻는데 성공한 예술가들이 있습니다. 작곡가 푸치니와 화가 드가인데요. 보잘것없는 일상의 모습, 초라하기만 한 가난한 이들의 현실을 감동적인 예술로 탈바꿈시킨 그들의 작품을 만나보시지요.

  • 예술

    "내 인생의 혁명이 필요할 때"

    '베토벤'을 모르는 분은 없을 겁니다. 그는 자신의 장애를 극복한 위대한 음악가지요. '고야' 역시 '베토벤'과 마찬가지로 자기와의 싸움에서 승리한 화가인데요. 오늘은 그들의 작품을 만나보겠습니다.

  • 예술

    위풍당당한 그들

    유독 기품이 넘치는 작품으로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두 명의 영국인 예술가가 있습니다. 화가 프레드릭 레이튼과 음악가 에드워드 엘가인데요. 오늘은 그들의 이야기를 들려드리겠습니다.

  • 예술

    굿바이, 고정관념. 헬로우, 자유!

    여기 이상한 예술가들이 있습니다. 미술가 뒤샹과 음악가 사티인데요. 뒤샹은 일상생활에 쓰이는 물건들을 작품이라며 전시했고, 사티는 자신의 연주회때 사람들에게 떠들라고 강요했죠. 왜 이런 상식 밖의 행동을 한것일까요?

  • 예술

    고통은 지나간다. 아름다움은 남는다.

    아름다운 것이 아니면 그리지 않으려 했던 화가가 있습니다. 바로 르누아르입니다. 마찬가지로 아름다운 음악이 아니면 만들지 않으려고 했던 작곡가도 있었지요. 바로 라벨입니다. 이들은 왜 유독 아름다움에 집착한 것일까요?

  • 예술

    시련이 없는 시대는 없다. (2)

    자신이 사는 시대의 혼란과 치부를 적나라하게 드러낸 예술가들이 있습니다. 19세기 말에 살았던 러시아의 화가 레핀과 이탈리아의 작곡가 마스카니입니다. 그들의 작품을 함께 감상하시면서 시대의 아픔을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 지, 생각해보는 시간을 갖겠습니다.

  • 예술

    나쁜 남자들을 위한 변명 (4)

    여기 정말 나쁜 남자들이 있습니다. 화가 에곤 쉴레와 음악가 알반 베르크인데요. 그들은 사랑했던 여자를 배신했습니다. 하지만 그들을 무작정 비난하진 못하겠습니다. 그 이유가 뭐냐고요?

  • 예술

    순간을 영원으로

    사랑스러운 연인이 눈 앞에서 환하게 웃고 있을 때, 모처럼 떠난 여행에서 너무나 아름다운 풍경을 보게 됐을 때, 아마 이런 생각을 하게 될 겁니다. '지금 이 순간이 영원하길....' 이같은 소망을 이룬 예술가를 소개합니다. 화가 모네와 음악가 드뷔시 입니다.

  • 예술

    스스로를 위로하는 방법 (1)

    여기 몸도 마음도 너무나 아팠던 두 명의 여류 예술가가 있습니다. 화가 프라다 칼로와 첼리스트 재클린 뒤프레인데요. 그들은 자신들의 처절한 아픔을 창작의 텃밭으로 만들었죠. 고통이 씨앗이 되어 탄생한 그들의 작품은 과연 어떨까요?

  • 예술

    열정, 그 뜨거운 이름으로

    어느때부턴가 내 안의 열정이 식어가고 있다고 느껴질 때, 반복되는 일상이 안락하지만, 또 그만큼 단조롭다고 느껴질 때, 이 예술가들을 만나보시지요. 열정으로 가득한 화가 터너와 음악가 슈만입니다.

  • 예술

    미약한 인간의 존재를 그리다. (18)

    사람은 누구나 혼자입니다. 그걸 인정해버리면 왠지 고독해지죠. 고독하면 떠오르는 예술가들이 있습니다. 작곡가 슈베르트와 화가 프리드리히인데요. 오늘은 그들의 작품을 함께 감상해보겠습니다.

  • 예술

    광기로 변질된 사랑의 참상 (6)

    사랑에 빠지면 너무나 행복하지만 그 사랑을 잃으면 한없이 고통스럽죠. 사람을 천국과 지옥으로 오고 가게 만드는 사랑이란 감정, 사랑이란 이름의 소유욕과 집착, 오늘은 그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화가 들라크루아와 작곡가 베를리오즈의 작품을 통해서요.

  • 예술

    "불완전해서 오히려 아름다운"

    인간은 신처럼 완벽하지 못하기에 부족한 부분을 채우려고 평생을 노력하죠. 하지만 그 치열한 노력의 과정이 완벽한 모습보다 더 감동적이고 아름답다는 것을 미술가 미켈란젤로와 음악가 데프레를 통해 느껴보시길 바랍니다.

  • 예술

    마음이 시키는 대로

    사회라는 곳에 길들여지다 보면, 틀에 박혀 살고 있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할 때가 있습니다. 일상의 도돌이표에 묶여 있는 나. 때론 그 마디 안에서 벗어나 즉흥적인 삶을 만들고, 머리보다는 가슴을 따르고 싶을 때가 있죠. 그럴 땐 자유롭게 움직이는 재즈의 선율에 한번 빠져들어보면 어떨까요?

  • 예술

    첫키스 때, 종소리가 들린다?

    첫 키스 때, 종소리가 들렸나요? 공감각이 있으면 들린다는데요. 화가 칸딘스키와 작곡가 스크랴빈이 그 공감각을 지녔죠. 그들을 만나보세요.

  • 예술

    깡통그림도 예술이 된다?

    만약 그림을 그린다면 무엇을 그리고 싶으세요? 아름다운 여인? 멋진 풍경? 아마 대부분 보기에 좋은 그 무언가를 그리고 싶을 텐데요. 여기 황당하게도 깡통스프를 모델로 삼은 작품이 있습니다. 누가, 왜, 이런 작품을 만든 것일까요?

  • 예술

    불꽃 같은 열정의 세계 (1)

    오늘은 정열의 춤, 탱고를 떠오르게 하는 두 예술가를 만나보겠습니다. 화가 잭 베트리아노와 음악가 아스토르 피아졸라입니다. 그들의 작품을 함께 감상하시면서 불꽃 같은 열정의 세계를 잠시 느껴보시지요.

  • 예술

    치명적인 유혹에 빠지고 싶을 때

    때론 치명적인 유혹에 빠져보고 싶지 않으신가요? 삶이 권태롭게 느껴질 때, 하루하루 반복되는 일상이 무료하여 일탈하고 싶을 때, 작곡가 카미유 생상과 화가 로렌스 알마 타데마의 작품을 만나보세요. 매혹적인 그들의 작품이 치명적인 유혹처럼 느껴질 겁니다.

  • 예술

    흔들림 없는 발걸음 (1)

    자신이 살아가는 시대의 예술을 저속하고 부도덕하다고 생각한 사람들이 있습니다. 화가 앵그르와 음악가 멘델스존입니다. 이들의 작품은 보수적인 성향을 띠며 고전적인 형식을 유지하고 있죠. 다른 예술가들이 새롭게 부상하는 낭만주의에 빠져들 때 그들은 오히려 과거로 돌아가고자 했습니다. 시대에 뒤처진 선택일까요?

  • 예술

    사랑할 자유, 꿈꿀 자유, (1)

    오늘은 아주 매력적인 여인들을 소개하려 합니다. 프랑스의 여류화가 수잔 발라동과 오스트리아 여류 작곡가 알마 말러인데요. 많은 남자 예술가들이 그녀들한테 푹 빠져서 헤어나오질 못했다고 합니다. 왜 그랬을까요?

  • 예술

    그들이 밑바닥 인생을 그린이유 (5)

    오페라 카르멘의 여주인공은 악녀입니다. 순진한 남자를 유혹해서 이용하고, 그 남자의 순정을 무참히 짓밟아버리죠. 그런데도 전세계의 많은 사람들이 카르멘에 열광하는데요. 그 이유가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 예술

    따뜻한 동심의 세계로 (2)

    오늘은 우리의 마음을 따뜻하고 순수하게 만들어 주는 두 예술가를 만나보겠습니다. 화가 찰스 버튼 바버와 작곡가 세르게이 프로코피예프인데요. 지금 소개해드릴 이들의 작품을 감상하시면 아마 입가에 절로 아빠미소, 혹은 엄마미소가 잔잔히 번지게 될 겁니다.

  • 예술

    창조의 씨앗이 된 불안과 공포

    불안과 공포를 작품으로 승화시킨 예술가들이 있습니다. 화가 뭉크와 음악가 쇤베르크인데요. 이들의 작품은 지극히 기괴하고 공포스럽지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그 이유가 뭘까요?

  • 예술

    지금까지 통하는 옛이야기의 힘

    유럽의 신화는 많은 예술가들에게 영감을 불어 넣어주는 소재로 수없이 많은 작품에서 다뤄졌는데요. 그 중에서 음악가 바그너와 화가 모로의 작품을 통해 그들이 왜 옛이야기 속에서 영감을 얻게 됐는지, 그 이유를 알아보겠습니다.

  • 예술

    불꽃같은 인생 (2)

    오늘 소개해드릴 예술가는 미국의 낙서화가 쟝 바스키아와 싱어송라이터 제프 버클리입니다. 이들은 불꽃처럼 짧은 삶을 살았습니다. 하지만 그만큼 강렬한 작품을 세상에 남겼죠. 그 뜨거운 삶과 작품을 지금 만나보시죠.

  • 예술

    우연에서 예술을 끌어내다. (12)

    작곡가 존 케이지와 화가 잭슨 폴락은 20세기 미국을 대표하는 예술가들입니다. 동갑내기인 이들은 음악과 미술의 기본적인 상식을 완전히 무너뜨린 아주 놀라운 작가들인데요. 오늘은 그들의 작품을 만나보겠습니다.

  • 예술

    자유를 갈망한 에로티시즘 (17)

    인간의 성적욕구를 작품에 마음껏 표현한 예술가들이 있습니다. 화가 클림트와 음악가 시마노프스키인데요. 그들의 작품을 함께 감상하시면서, 이 예술가들이 진정으로 전하고자했던 메시지를 들어보시지요.

  • 예술

    세상 밖에서 꾸는 꿈 (1)

    늦은 나이에 새로운 꿈을 갖고 마치 청춘처럼 과감히 도전하는 어른들이 요즘 적지 않습니다. 그런 분들께 꼭 소개해드리고 싶은 예술가들이 있습니다. 화가 루소와 음악가 보로딘입니다.

BIZCUIT | 대표자 : 이상철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이수진 | 사업자등록번호 : 141-86-00703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3-서울중구-1195호
서울특별시 중구 장충단로8길 11-16 주식회사 다이나믹 아이지엠 | 전화 : 02-2036-8588 | 팩스 : 02-2036-8525
Copyright©주식회사 다이나믹 IGM. All rights reserved.